460.45 MB  접속 [1]   회원가입 로그인
제 목:   내가 쓰는 화장품 루틴
보낸이:  
던킨도너츠 (donut)             2019-11-10 18:49:06      조회:86
흠.. 나는 평소에 화장품을 좀 꼼꼼하게 바르는 편이당..
물론 더쿠나 파우더룸 같은 봊초 커뮤니티에서
막 화장품에 지랄발광하는 것처럼 바르진 않는당..
으경님이 말씀하셨듯이 난 클렌징-보습-자차를 중요시할 뿐이당..
근데 여름철에는 아무것도 안 바르다가
겨울철만 되면 피부가 건조해지는 느낌이 들어서
피부관리에 힘 쓰고 있당..
나도 폴라 비가운 여사가 쓴 화장품 이론서 같은걸 마니 읽어봐서
화장품 상술 같은 것에 민감한 편이당..
내가 한 제품을 여러번 덧바르거나 해서 보습을 해주는 편이당..
어쨌거나 내가 쓰는 화장품 품목과 루틴 같은 것을 리뷰해서 써보려고 한당..

1. 미샤 수퍼 아쿠아 울트라 히알론 클렌징 폼
클렌징 폼이당.. 그냥 집앞에 오리부영과 미샤가 있어서 주로 거기서 화장품을
사는 편인뎅 이 클렌징폼.. 머 나름 쓸만하당..
약산성은 아닌뎅 그냥 피부 세안하고 나면 당기는 것도 없고 괜찮당..

2. 미샤 타임 레볼루션 아르테미시아 트리트먼트 에센스
봄 가을용으로 바르는 에센스당..
봄 가을에는 한 겹만 발라도 돼서 에센스를 주로 바르는뎅
그냥 보습감도 괜찮고 향도 나쁘지 않아서 좋당 ㅎㅎ

3. 미샤 타임 레볼루션 더 퍼스트 트리트먼트 에센스 알엑스
이건 세일해서 산건데 사용감도 나쁘지 않고 괜찮당..
그냥 위 제품이 다 떨어져가는 마당에 하나 더 산건데
머 나쁘지 않고 바를만 하당 ㅎㅎ

4. 미샤 비타민 B12 더블 하이드롭 앰풀러
봄, 가을용으로 에센스 바르고 좀 더 댕길 떄 바르는 앰플이당..
적절히 산뜻한 보습감만 선사해줘서 봄 가을에 바르기 괜찮당..
근데 건성분들은 바르시기에 넘 땡길 수도 있당..

5. 미샤 타임 레볼루션 나이트리페어 프로바이오 보라빛 앰플
겨울철에 밤에 바르고 자려고 산 건데 이것도 괜찮당..
사용감도 끈적이지 않고 아침까지 보습감이 유지돼서 괜차는 제품이당..

6. 구달 청귤 비타C 잡티 세럼
정신과 다녀온 날에 기분이 울적해져서
그냥 오리부영 들어가서 세일하는 거 집어온건데
나쁘지 않당.. 사용감도 괜찮고 보습감도 딱 산뜻하게만 제공해서
기름지지 않고 괜찮당.. 넹..

7. 미샤 올 어라운드 세이프 블록 마일드 선
성분이 적게 들어가서 혹시나 싶어서 구매해본 제품이당..
워터프루프가 아니어서 땀 흘리면 좀 쥐약이지만
봄 가을 겨울철에 햇빛 짱짱할때 바르기 괜찮은 제품이당..
무기자차라서 클렌징 할때 유의해야 되지만
그래도 순한 성분의 선크림이라 클렌징폼으로도 얼추 잘 닦여진당..

8. 미샤 올 어라운드 세이프 블록 아쿠아 선 젤
유기자차인데 수분크림 바르는 것처럼 바르는 느낌이 1도 없어서
봄 가을 겨울철에 바르기 괜찮은 제품이당..
백탁이 없는 유기자차라서 데일리로 바르기 괜찮당..
가격도 저렴해서 자주 애용하고 있는 제품이당..

9. 미샤 올 어라운드 세이프 블록 에센스 선 밀크
이건 미샤 자차 중에 고렴이 제품인데 이건 아쿠아 선젤보다 사용감이 더 좋당..
냄새도 선크림 냄새 잘 안 나고.. 유기자차인데도 자외선 차단이 잘 되는 거 같당..
아쿠아 선 젤 다 쓰면 이거 쓰려구 존버중이당.. 넹..

10. 미샤 올 어라운드 세이프 블록 워터프루프 선밀크
여름철에 땀이 마니 나면 선크림이 지워지니까 이걸로 대신한당..
워터프루프 제품이라서 땀나도 선크림이 잘 안 지워진당..
대신 여름에 클렌징 하기가 넘 귀찮아서 아예 안바르고 다닐때도 잇당 ㅠㅠ..
세일할 때 두 병이나 쟁여나서 내년 여름에 계속해서 쓸 예정이당..

11. 크리스탈 바디 데오드란트 스프레이
사시사철 겨드랑이 겨냄 방지용으로 뿌리고 다니는 거당...
난 사실 겨땀이 없는 편이라 안 발라도 되는뎅
그냥 뿌리고 싶어서 샀당ㅎㅎㅎㅎ
먼가 이걸 바르면 관리하는 남자 기분이 들어서 좋당ㅎㅎ

12. 미샤 맨즈큐어 비비크림 수티드 포맨 다크톤
특별한 날에 피부톤을 맑게 보이게 하기 위해서 바르는 비비크림이당..
다만 내 피부톤하고 완전 똑같아서 바른 기분은 1도 없지만
피부결이 균일하게 보이는 장점이 있당..
저번에 나왔던 미샤 BB크림은 좀 파우더리한 느낌이었는뎅
이건 워터리하게 나온 편이고 땀에 잘 지워지지도 않는 느낌이라
잘 쓰고 있는 제품이당.. 그리고 가볍게 발려서
화장한 느낌도 안나고 좋은 제품이라 생각이 든당..

13. 미샤 퍼펙트 커버 비비크림 21호 화사한 베이지
이건 이번에 비폴렌 리뉴 크림을 사면서 사은품으로 받은건데
얇게 펴바르면 한 톤 피부가 환해보이는 연출을 할 수 있어서 괜차는 거 같당..
그리고 기름지지도 않고 산뜻하게 발려서 앞으로 자주 애용할 제품인 것 같당.. 넹..

http://sodo.byus.net/bbs/25091 

[답변1]
보낸이: 던킨도너츠 (donut) 

답변일시 : 2019-11-10 18:57:35  x

그리고 원래 미샤 비폴렌 리뉴 앰풀러와 크림도 사용 중이긴 한데 앰풀러는 다 써버려서 재구매 해야하고 크림은 밤에 덕지덕지 쳐바를때 마무리 단계에서 발라준당.. 근데 크림 제형도 괜찮고 좋은데 그냥 내 느낌상 앰풀러가 더 사용감이 좋고 보습감이 오래가는 것 같다는 느낌이 들었당.. ㅠㅠ 다음주에 급여 들어오면 앰풀러 세일할때까지 기다려서 하나 더 쟁여놓을까 싶당..
[답변2]
보낸이: 의경 (mksa) 

답변일시 : 2019-11-10 19:12:52  x

네 다음 곰보빵
[답변3]
보낸이: 던킨도너츠 (donut) 

답변일시 : 2019-11-10 19:23:52  x

에휴 으경님.. 곰보빵 피부가 더 민감해서 화장품 더 못 발라여.. 제 피부는 강철피부라 문제없이 잘 바르고 있답니당ㅎㅎㅎ헿ㅎㅎ
[답변4]
보낸이: 의경 (mksa) 

답변일시 : 2019-11-10 19:32:43  x

https://www.dogdrip.net/dvs/c/18/12/12/24e8188ccf1bea0c533dfd1ce964ad70.gif
[답변5]
보낸이: 던킨도너츠 (donut) 

답변일시 : 2019-11-10 19:39:02  x

링크 안 뜨는데여..
[답변6]
보낸이: 코마네치 (lensman) 

답변일시 : 2019-11-11 05:58:04  x

헐 이걸 다 바르신다구여... ㄷㄷㄷ
[답변7]
보낸이: 던킨도너츠 (donut) 

답변일시 : 2019-11-11 07:21:53  x

한번에 다 바르는 게 아니라 그날그날 몇 개 조합해서 써여ㅎㅎ...
목록       
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sodo
번호
이름
ID
날짜
조회
답변
제   목
21444  봉타킹개보털 misari 12-13 4  등킨도너아잰 조또 몰르눈 양반이 뭘 안다고  
21443  던킨도너츠 donut 12-13 12 [1]  성매매 직업 여성에 대한 내 생각  
21442  코마네치 lensman 12-12 48 [46]  김삿갓 사건  
21441  봉타킹개보털 misari 12-12 38 [2]  미테 봉께. 채장지비두 이제서야 깨달은덧 ㅎㅎ  
21440  봉타킹개보털 misari 12-12 21 [1]  RIP 킴우중 회장행님  
21439  봉타킹개보털 misari 12-12 42 [2]  킴근모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21438  안여돼 탈퇴 12-12 16  최장집 “한국 진보의 직접민주주의는 전체주의와 동일”  
21437  폭씨 탈퇴 12-12 10  ‘마약 투약·밀반입’ 홍정욱 전 의원 딸 집행유예  
21436  폭씨 탈퇴 12-12 16  김우중 전 회장 '양아들' 이병헌, 빈소 찾아 마지막 길 ...  
21435  폭씨 탈퇴 12-12 21  김건모, 사실상 방송 퇴출…경찰 수사 착수  
21434  qwertyu qwertyu 12-12 31 [1]  아래 백예린 이란 여성분 곡에 대한 짧은 감상평  
21433  던킨도너츠 donut 12-11 30 [1]  백예린 - Bunny  
21432  던킨도너츠 donut 12-11 42 [5]  오늘의 일기 10  
21431  봉타킹개보털 misari 12-11 29 [1]  드럽고 불결현 동고충은 자랑혈게 아니지요.  
21430  봉타킹개보털 misari 12-11 20 [1]  온라인 중독짜 도노성 혼자 여그서 [루저] ㅎㅎ  
21429  던킨도너츠 donut 12-11 21  마음이 가난한 자들에 대한 내 생각  
21428  던킨도너츠 donut 12-11 43 [4]  게이에 대한 두려움이 있는 사람들에 대한 내 생각  
21427  봉타킹개보털 misari 12-11 73 [20]  도너성. 혹시 부친 모친. 대학 나오션나?  
21426  손소리 sonsori 12-11 31 [1]  미테 본인이 말혓떤 증거  
21425  손소리 sonsori 12-11 19  니 생각에 대한 내 생각  
21424  봉타킹개보털 misari 12-11 25 [1]  노숙짜 도너성 또 발리시니께 튀시는 ㅎㅎ  
21423  던킨도너츠 donut 12-11 12  아무튼 저 학원 다녀 올게여  
21422  봉타킹개보털 misari 12-11 30 [2]  도너성. 그르믄 애기새기덜 젖병 삶는 소독두  
21421  던킨도너츠 donut 12-11 58 [21]  섹스의 더러움에 대한 내 생각  
21420  던킨도너츠 donut 12-11 49 [4]  아! 내가 코마네치를 이겼다!  
21419  던킨도너츠 donut 12-11 14  후.. 역시 나 없으면 소도가 안 굴러가는구나..  
21418  던킨도너츠 donut 12-11 15 [1]  후장섹스에 대한 내 생각  
21417  봉타킹개보털 misari 12-11 20 [1]  도너아재가 안 모자라고 정상인이라믄 모여.  
21416  봉타킹개보털 misari 12-11 24 [5]  등킨도너아재야말로 사회 최하층 쓰레기시제 ㅎㅎ  
21415  던킨도너츠 donut 12-10 24 [2]  당신은 게이의 옷을 입고 있습니다.  
21414  던킨도너츠 donut 12-10 16  똥과 유사한 음식  
21413  던킨도너츠 donut 12-10 14  내가 즐겨찾는 게이 사이트 목록  
21412  던킨도너츠 donut 12-10 73 [61]  게이 혐오에 대한 내 생각 2  
21411  폭씨 탈퇴 12-10 22  트럼프 "김정은 매우 영리…적대적 행동하면 잃을 것 너무...  
21410  폭씨 탈퇴 12-10 10  [속보]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 별세  
21409  폭씨 탈퇴 12-10 13  [속보] Roxette 보컬 마리에 프레드릭슨 사망  
21408  폭씨 탈퇴 12-10 12  U2 보노, 청와대서 문 대통령과의 접견 영상  
21407  괘미나치 feminazi 12-10 72 [6]  더쿠라는 똥꼬충 커뮤니티가 미스테리  
21406  의경 mksa 12-10 44 [4]  이직 고민  
21405  봉타킹개보털 misari 12-10 51 [2]  뚱기야 도라와다오 ㅠㅠㅠㅠㅠㅠㅠㅠㅠ  
 선택 >>   1 [2][3][4][5][6][7][8][9][10]...[537]  
검색 :   n s c 최근댓글순  목록